Help

jakob-lorber.cc

큰 요한 복음

요한 1:5 "빛이 어두움에 비취되 어두움이 깨닫지 못하더라"

[1.1.21] 그러므로 근원의 빛이 이런 밤 가운데 밝게 비출지라도, 비록 실제 밤이 빛으로부터 비롯된 것이기는 하지만, 더 이상 제대로 볼 수 있는 시력이 없다. 이로써 밤을 다시 진정한 원래의 빛으로 변화시키기 위한 이런 밤에 비추는 빛을 깨닫지 못한다.

[1.1.22] 마찬가지로 내가 모든 존재의 근원적인 존재로써, 모든 빛의 근원적인 빛으로써, 모든 생명의 근원적인 생명으로써, 어두움의 세계에 있는 나로부터 나온 존재들에게 다가갔지만, 그러나 그들은 그들의 약화된 자존감의 밤 속에서 나를 깨닫지 못했다.

바탕 화면 연락처